연합뉴스

서울TV

응원팀 다른 커플 ‘키스타임’ 잡히자 상대 머리에 맥주 세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응원팀이 다른 남녀 커플이 야구 경기장에서 ‘키스타임’ 카메라에 잡히자 서로의 머리에 맥주를 붓는 진풍경이 벌어져 화제다.

24일 미국 뉴욕데일리뉴스는 지난 23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구장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LA 다저스의 경기 중 ‘키스타임’에 잡힌 커플이 서로의 머리에 맥주를 들이붓는 모습을 선보였다고 보도했다.



‘키스타임’ 포착 카메라에는 커플이지만 응원팀이 서로 다른 커플의 모습이 보인다. 남자는 LA 다저스 모자에 오른손에 맥주가 가득 채워진 잔을 들고 있고 여자는 자이언츠 글씨가 새겨진 티셔츠와 모자를 쓴 채 경기를 관람 중에 있다.

잠시 후, 여성이 먼저 자신들이 ‘키스타임’ 카메라에 포착된 사실을 알아차리고 남자에게 말한다. 여성이 앞에 놓인 맥주잔을 든다. 남녀 커플이 사정없이 잔을 머리 위에 들어붓는다. 맥주가 커플의 몸을 흠뻑 적시자 이를 지켜보고 있는 관중들이 환호와 박수를 보낸다. 젊은 커플이 키스 대신 관중들을 위해 맥주 세례 이벤트를 선보인 것이다.

한편 LA 다저스 스타디움에서의 맥주 가격은 1잔당 15달러며 이날 경기는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가 LA 다저스에게 2 대 4로 패했다.

사진·영상= MLB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