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MC몽 5년 공백 심경 담은 곡 ‘내가 그리웠니’ 발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병역기피 의혹으로 연예활동을 중단했던 가수 MC몽이 자숙 시간을 끝내고 가요계에 컴백했다. 지난 2010년 이후 5년 만이다.

3일 정규 6집 앨범 ‘미스 미 오어 디스 미(Miss me or Diss me)’를 발표한 MC몽은 타이틀 곡으로 ‘내가 그리웠니’를 택했다. 이 곡은 그동안 세상에 나오기까지의 두려움을 음악을 통해 해소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고 있다. 지난 5년 공백기 동안 MC몽 본인의 이야기다.

이날 MC몽을 전면에 내세운 뮤직비디오도 함께 공개해 팬들의 눈길을 끌었다.

뮤직비디오는 주위가 모두 얼어붙었고, 그 안에 고립된 채 고통을 호소하는 MC몽을 담고 있다. 그리고 MC몽을 향한 대중의 싸늘한 시선과 무수한 돌팔매질. 그럼에도 MC몽은 이대로 멈추지 않을 것을, 다시 노래하겠다는 다짐을 화면 속에 풀어냈다.



한편 MC몽은 지난 2010년 병역을 기피할 의도로 멀쩡한 치아 4개를 고의적으로 발치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 불구속 기소됐다. 이에 MC몽 측은 정상적인 치료행위였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대중들의 거센 비난과 질타로 결국 연예 활동을 중단했었다.

2011년 법원은 MC몽의 병역기피 의혹에 대해 무죄 판결을 내렸다. 그러나 2004년부터 정당한 이유 없이 입대를 미룬 사실을 인정, 징역 6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

사진·영상=유튜브, 1theK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