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승용차와 충돌한 오토바이 운전자, 화염에 휩싸여 ‘끔찍’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국의 한 교차로에서 승용차와 오토바이가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오토바이 운전자가 화염에 휩싸이는 위험천만한 순간이 이어졌다.

2일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의 보도에 따르면 해당 사건은 중국 저장성 취저우시의 한 교차로에서 일어났다.

당시 오토바이를 타고 도로를 건너던 펭 쿠(Feng Ku, 32)씨는 달리던 승용차와 충돌했다. 사고 상황은 인근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에 고스란히 녹화됐다.

공개된 CCTV 영상을 보면 흰색의 승용차가 교차로에 접어드는 순간, 화면 우측에서 달려오던 오토바이와 충돌한다. 이 충격으로 오토바이는 물론 운전자 역시 튕겨져 나가 바닥에 미끄러진다.

그런데 쓰러진 오토바이에서 기름이 쏟아져 나와 불이 붙으면서 순식간에 오토바이 운전자에게 불길이 번진다. 이에 운전자는 몸에 불이 붙은 채 고통스러워하며 사고지점을 피해달리는 모습을 볼 수 있다.



목격자 강 리아오(Kang Liao, 22)씨에 따르면 “오토바이 운전자가 자동차와 충돌하는 순간 소름끼칠 만큼 거칠게 긁히는 소리가 났다. 이어 운전자의 몸이 튕겨져 나갔고 도로에 내동댕이쳐졌다”며 “그는 순식간에 불길에 휩싸였고 비명을 지르며 고통에 몸부림 쳤다. 끔찍한 모습이었다”고 설명했다.

현지 경찰은 “CCTV를 분석한 결과 사고 당시 오토바이 휘발유 탱크에서 기름이 유출됐다”면서 “충돌 후 오토바이가 도로에 미끄러지면서 마찰 때문에 생긴 불꽃으로 화재가 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오토바이 운전자는 사고 직후 병원 옮겨졌다. 다행히 가벼운 화상만을 입었고, 현재 안정된 상태다”라며 “그가 살아있는 건 기적이다”고 덧붙였다.

사진·영상=유튜브, Extra World News 24/7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