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사자 17마리 차례로 물리치는 최강 고슴도치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7마리의 사자떼와 맞서 싸운 고슴도치의 모습이 포착돼 화제다.

5일(현지시간) 미국 허핑턴포스트는 최근 남아프리카공화국 크루거 국립공원 론돌로지 프라이빗 게임 리저브 게임 리저브(the Londolozi Private Game Reserve)에서 17마리의 사자떼에 둘러싸인 고슴도치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기사와 함께 소개했다.

론돌로지 프라이빗 게임 리저브는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가장 인기있는 국립공원이자 야생동물 보호지역.



영상에는 늦은 밤 어둠 속의 고슴도치 한 마리의 모습을 보여준다. 잠시 뒤 저녁식사를 하기 위해 사냥에 나선 17마리의 사자떼가 고슴도치를 발견한다. 고슴도치의 등에 난 긴 가시 때문에 사자들이 쉽게 공격을 하지 못한다.

잠시 후, 굶주림을 참지 못한 암컷 사자 한 마리가 고슴도치를 건드려보지만, 가시에 찔려 깜짝 놀란다. 사자들이 쫓아다니며 계속 괴롭히자 화가 난 고슴도치가 사자를 향해 달려들고, 사자들은 움찔한다. 고슴도치의 늠름한 모습에 사자들이 결국 사냥을 포기하고 제 갈 길을 간다.

한편 이 동영상은 지난달 30일 유튜브에 게재된 지 8일 만에 19만 3200여 건의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사진·영상= Londolozi Game Reserve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