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맥도날드서 남자 손님에 난동부린 흑인 여성들, 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점심시간에 패스트푸드 매장을 찾아와 아침메뉴를 시킬 수 없다는 이유로 소란을 피우는 여성들의 모습이 포착됐다.

10일(현지시간) 영국 매체 메트로 등 외신들은 오후 1시에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州) 필라델피아의 한 맥도날드 매장을 찾은 흑인 여성 두명이 아침 메뉴를 먹을 수 없다는 이유로 다른 손님들에게 폭행을 가하며 난동을 부렸다고 보도했다.



영상을 보면, 아침 메뉴를 먹을 수 없다는 사실에 화난 흑인 여성들이 다른 테이블에 앉아 있는 남성에게 시비를 걸기 시작한다. 싸움은 점점 커져 흑인 여성들과 남성이 상대에게 테이블과 의자를 집어 던진다. 여성들은 이뿐만 아니라 남성의 머리에 빗자루를 무차별적으로 휘두르기도 한다. 이들의 소란 행위에 패스트푸드 매장은 난장판이 된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정글이 따로 없네”, “아침 메뉴를 그렇게까지 먹고 싶나?”라는 등의 댓글을 남기며 흑인 여성들의 행동을 비꼬고 있다.

사진·영상=NationalNewsChannel/유튜브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