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조폭 난투극에도 꿋꿋이 앉아 술 마시는 남성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폭들의 난투극에도 불구 꿋꿋이 앉아 술을 마시는 남성의 모습이 포착돼 화제다.

최근 유튜브에 올라온 1분 4초의 영상에는 지난 16일 러시아의 ‘궁수자리’(sagittarius)란 클럽에서 난투극을 벌이는 조폭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한가로운 클럽 내부를 비추는 CCTV 화면. 핸드백을 든 한 여성이 남성 두 명을 입구까지 배웅한 뒤, 돌아온다. CCTV 가까이 두 남성이 앉아 술을 마시고 있다.

잠시 뒤, 출입구 쪽에서 마스크와 모자를 쓴 남성들이 줄지어 들어온다. 그들은 다름 아닌 조폭들. 무려 35명의 남성이 구석에 있는 테이블로 이동한 후, 싸움하기 시작한다. 클럽 안은 순간 아수라장으로 변한다. 사람들이 서둘러 자리를 피하지만 CCTV 쪽과 마주 앉아 있던 남성은 이들의 싸움을 구경하면서 여유롭게 술을 즐긴다. 조폭들은 자신들의 임무가 끝나자 황급히 클럽을 빠져나간다.

이 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은 “역시 러시아네요”, “무섭네요”, “용감무쌍한 남성, 화이팅!”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사진·영상= Liveleak / Ns News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