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베트남 호안끼엠 호수에 나타난 거대 거북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베트남 호안끼엠 호수의 수면 위로 모습을 드러낸 거대 거북이가 화제다.

2일 동영상 사이트 ‘라이브릭’(Liveleak)에 올라온 3분 20초가량의 영상에는 최근 베트남 하노이 호안끼엠 호숫가에 나타난 거대 거북이의 모습이 담겨 있다.

영상을 보면 호숫가의 경사진 돌 위로 올라온 거북이가 목을 길게 뺀 채 휴식을 취하고 있다. 사람들이 뭍으로 올라온 거대한 거북의 모습 신기한 듯 휴대전화를 이용해 사진을 찍는다.



몸무게만 200kg에 달하는 이 거대 거북은 세계에 단 4마리만 존재하는 희귀종으로 중국 동물원에 두 마리가 더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베트남 하노이시 당국은 지난 2011년 4월 호안끼엠 호수의 수질 오염과 낚싯바늘, 호수에 공생하는 붉은 귀 거북이의 공격 등으로 목과 등껍질에 큰 상처를 입은 거북이 한 마리를 생포해 3개월 동안 치료한 후, 호수로 방생한 바 있다.

이번 거북이가 치료를 받고 호수로 되돌아간 거북이인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하지만 베트남에서 거북이는 베트남 독립의 상징과도 같은 존재로 알려졌다. 지난 15세기 중국 명나라의 침략을 받아 패망 직전에 처한 황제 레이로이가 호숫가를 거닐던 중 거북이가 나타나 ‘마법의 검’을 주며 끝까지 항전하라고 당부했다. 황제는 그 검으로 승리를 이끌었고, 이후 거북이에게 검을 돌려준 뒤 호수 이름을 호안끼엠(還劍), 즉 검을 돌려줬다는 ‘환검’으로 명명했다.

이후 베트남에서는 나라의 큰일을 앞두고 항상 거대 거북이 나타났다. 호안끼엠 호수의 거대 거북은 지난 2000년 빌 클린턴 미국 대통령과 2002년 중국 장쩌민 주석의 베트남 방문 시에 거대 거북이 모습을 드러냈으며 하노이가 프랑스로부터 해방된 55주년 기념일이자 리(李·1009녀~1225년)가 하노이에 수도를 정한지 999년 되는 지난 2009년 10월 10일에도 모습을 드러냈다.

한편 베트남에서 거북이는 독립과 항쟁, 성스러움의 상징물 인식돼 국민들의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영상= LiveLeak Official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