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걸그룹 타히티 ‘쓰담쓰담’ 댄스로 1월 컴백 예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타히티(TAHITI)가 컴백을 예고했다.

5일 자정 타히티의 소속사 드림스타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타히티 컴백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타히티 멤버들(민재, 미소, 지수, 아리, 제리)은 각선미가 드러나는 타이트한 가죽바지를 입고 나타나 역동적이면서도 관능적인 일명 ‘쓰담쓰담’ 댄스를 선보인다. 특히 엉덩이를 움직이는 동작과 다리와 허벅지를 쓰다듬는 동작은 보는 이들에게 화끈한 매력을 전한다.

지난해 ‘오빤내꺼’로 큰 인기를 끈 바 있는 타히티가 7개월 만에 선보이는 이번 두 번째 미니앨범은 완성도 높은 음악과 퍼포먼스를 위해 심혈을 기울인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소속사 드림스타엔터테인먼트 측은 “타히티는 타이틀곡 퍼포먼스를 위해 멤버들 전원이 아이디어를 내 컴백을 준비중이며 한층 더 성숙해진 모습으로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타히티는 2012년 싱글 앨범 ‘Tonight’으로 데뷔해 같은해 두번째 싱글 ‘하스타 루에고(Hasta Luego)’를 발표했다. 이후 2013년에는 “파이브 빗츠 오브 하츠(Five Beats Of Hearts)”를 발표하고 타이틀곡 ‘러브 스틱(Love Sick)’으로 왕성한 활동을 펼쳤으며 2014년에는 ‘오빤내꺼’로 인기를 끌었다.

사진·영상=dreamstar/유튜브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