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인도에서 발명한 25달러 짜리 휴대용 세탁기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인도의 한 사업가가 개발한 휴대용 세탁기가 화제다.

26일 허핑턴포스트코리아는 최근 인도 뭄바이의 사업가 피유시 아가왈라(Piyush Agarwalla)가 ‘비너스’(Venus)란 이름의 휴대용 세탁기를 개발했다고 보도했다.



지난 15일 패스트코이그지스트닷컴(fastcoexist.com)에 소개된 이 세탁기는 문을 채운 양동이 한쪽에 휴대용 세탁기 ‘비너스’를 장착하고 전원을 작동시키면 모터가 작동해 물을 휘저으며 거품을 내는 간단한 원리다.

‘비너스’를 개발한 아가왈라는 “뇌수술을 받은 어머니를 간병하다 아이디어가 떠올랐다”면서 “어머니의 옷과 침대시트 등 많은 양의 빨래를 해야 하는데 일반용 세탁기를 사용할 수 없었다. 그래서 휴대용 세탁기가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해 ‘비너스’를 개발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아가왈라의 ‘비너스’는 지금까지 12개 정도 판매됐으며 가격은 약 25달러(한화 약 2만 7000원) 정도다. 현재 ‘비너스’는 배터리를 장착할 수 있는 기능을 개발 중이다.

사진·영상= Piyush Agarwalla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