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빨리 먹고 싶어요!’ 어미의 연어사냥 지켜보는 새끼곰들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옹기종기 모여 어미가 사냥하는 모습을 지켜보는 새끼 곰들의 귀여운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27일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사진작가 세르게이 이바노프(53)가 촬영한 새끼 곰들이 어미의 사냥 장면을 지켜보는 흥미로운 사진을 소개했다. 이번 촬영은 러시아 캄차카 반도 남쪽 끝에 있는 쿠릴호수에서 이뤄졌다.



공개된 사진을 보면 물에 들어가 연어를 잡고 있는 어미 곰과 그런 어미의 모습을 바라보는 새끼 곰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새끼 곰들은 상체를 일으켜 세운 채 눈을 동그랗게 뜨고는 어미가 사냥에 성공하기를 간절히 바라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세르게이 이바노프 작가는 이들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기 위해 보트를 타고 가까이 접근한 후 어미를 바라보고 있는 새끼 곰들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는데 성공했다.



그는 “이곳은 곰들에게 인기가 많은 곳이다. 같은 시간 인근에 20마리의 곰들이 있었다. 곰들은 하루 종일 물고기를 잡으며 시간을 보냈다. 나는 그들을 방해하지 않기 위해 노력했다”며 생동감 있는 ‘곰 가족’ 사진을 찍은 비법을 밝혔다. 이어 그는 “이들 곰 가족의 특별한 순간을 카메라에 담을 수 있어 매우 즐거웠다”고 덧붙였다.

사진·영상=Daily Mail, Max News(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