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빅토리아 시크릿’ 슈퍼볼 광고 영상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계적인 속옷 브랜드 ‘빅토리아 시크릿’이 제49회 슈퍼볼 결승전에 상영될 광고 영상을 공개했다.

빅토리아 시크릿 측은 지난 26일(이하 현지시각) 자사의 유튜브 채널에 해당 광고 영상을 게재했다. 이번 광고에는 남아프리카 공화국출신 모델 베하티 프린슬루를 비롯해 알레산드라 엠브로시오, 캔디스 스와네포엘, 아드리아나 리마, 칼리 크로스 등 빅토리아 시크릿을 대표하는 모델들이 대거 등장한다.





공개된 빅토리아 시크릿의 30초짜리 슈퍼볼 광고는 지난 2008년 이후 7년 만에 제작돼 더욱 화제가 되고 있다.

올해 슈퍼볼 TV 중계를 담당한 폭스스포츠는 30초당 광고료로 400만 달러(약 43억원)를 책정했다. 지난해 슈퍼볼은 미국 내에서만 1억 841만 명이 시청해 이름값을 톡톡히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한편 시애틀과 뉴잉글랜드 슈퍼볼 결승전은 내달 1일 애리조나주 그렌데일 피닉스대학교 주경기장에서 열린다.

사진·영상=Victoria‘s Secret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