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테디 베어’가 속옷?” 미카엘라 쉐퍼 파격 사진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 TOPIC / SPLASH NEWS(www.topicimages.com)


2004 미스 동독 출신의 모델 미카엘라 쉐퍼(31)의 파격적인 사진이 인터넷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데일리뉴스는 독일 모델 미카엘라 쉐퍼가 베를린 포츠담 광장에서 ‘베를린 2015의 시작을 알리는 포토 샷’(a photo shoot for the start of Berlinale 2015)에서 신체의 중요 부위만을 테디 베어로 가린 채 포즈를 취한 사진을 기사와 함께 소개했다.



평소에도 파격적인 노출 패션으로 유명한 쉐퍼는 이날 취재진의 카메라 앞에서 끈에 매달린 테디 베어로 중요 부위만을 가린 채 가슴을 드러내는 과감한 포즈를 취해 플래시 세계를 받았다. 머리에 테디베어를 얹어 귀여운 듯 너무도 섹시한 그녀의 자태에 취재진과 구경꾼들도 모두 놀랐다는 반응이다.

한편 해외 언론들은 쉐퍼의 이번 사진이 ‘콜라병 몸매’의 대명사인 미국 모델 킴 카다시안(34)를 능가하는 노출 사진이라고 평했다.

사진=TOPIC / SPLASH NEWS(www.topicimages.com)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