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김수미 주연作 ‘헬머니’ 18금 욕배틀 메인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욕배틀이라는 독특한 소재로 주목받고 있는 영화 ‘헬머니’의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헬머니’는 아이를 고아원에 맡기고 교도소에 들어간 헬머니가 출소 후 욕 배틀 대회를 통해 그간 돌보지 못한 아들과의 관계를 회복하고 화해하게 된다는 내용을 담은 작품이다. 헬머니 역의 김수미가 내뱉는 투박한 욕이 이 작품의 관전 포인트로 꼽히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베일 속에 가려져 있던 전국민 욕배틀 오디션인 ‘욕의 맛’을 담고 있다. 땅콩 승무원, 외국인 노동자, 텔레마케터, 지하철 막말녀 등 남녀노소, 직업에 관계없이 각기 다른 현대인들의 스트레스와 분노가 참가자들의 입을 통해 거침없이 쏟아진다.

특히 지옥에서 온 헬머니로 분한 김수미의 거칠고 구수하게 퍼붓는 욕 연기는 웃음은 물론 가슴이 뻥 뚫리는 시원함을 예고한다.





김수미에게 이번 작품은 두 번째 단독 주연작이다. 최근 열린 제작보고회에서 그녀는 “시나리오를 보니 감독이 욕의 맛이 뭔지 잘 모르시는 것 같았다. 시나리오에 너무 약한 것들만 있어서 경험에서 우러난 진한 욕들을 보여줬다”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해 그녀가 선보이는 욕의 수위를 궁금하게 만들고 있다.

’싸움의 기술’을 연출한 신한솔 감독의 신작 ‘욕의 맛’은 김수미를 비롯해 정만식, 김정태, 샘 해밍턴 등이 출연한다. 오는 3월 5일 개봉. 청소년 관람불가.

사진 영상=NEW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