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3분간 떠나는 두바이 여행…하이퍼 타임랩스 영상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의 아름다운 전경을 담아낸 타임랩스 영상이 화제다.

지난 17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미러 등 외신들은 영국 출신 사진작가 롭 휘트워스(Rob Whitworth)가 타임랩스에 촬영 위치 이동을 더한 ‘하이퍼 타임랩스(hyper lapse)’ 기법으로 두바이의 곳곳을 담아냈다고 전했다.



영상은 세계적인 초고층 건물인 부르즈 칼리파를 시작해 두바이의 공항과 지하철을 넘나들더니, 다시 부르즈 칼리파 내부로 돌아가 수직 낙하하며 호텔과, 전망대, 아쿠아리움, 스케이트장 등으로 우리를 안내한다. 이후 영상은 두바이 사막투어와 강을 가로지르는 유람선 투어, 비행기를 타고 스카이다이빙을 하는 장면들을 통해 약 3분이라는 짧은 시간 동안 마치 두바이 여행을 갔다 온 듯한 느낌을 선사한다.

한편, 롭 휘트워스는 약 3분이라는 시간에 두바이 곳곳을 담아내고자 약 3달 동안 두바이를 탐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롭 휘트워스는 ‘하이퍼 타임랩스’ 기법을 이용해 북한의 평양을 비롯하여 바르셀로나, 상하이, 쿠알라룸푸르 등 세계 여러 도시를 영상에 담아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사진·영상=Rob Whitworth<Dubai Flow Motion>/비메오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