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라이터 든 강도의 황당 범행…CCTV보니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의 한 상점에 인화성 액체를 뿌리고 불을 지르겠다고 협박, 점원을 위협해 금품을 갈취한 절도 사건이 발생했다고 플로리다주 지역 방송 WFTV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플로리다주 팜 베이(Palm Bay)의 한 상점에 한 남성이 들어왔다. 손에 인화성 액체를 들고 들어온 이 남성은 다짜고짜 점원을 향해 이를 뿌리기 시작했다. 이어 손에 라이터를 든 채 불을 지르겠다고 점원을 위협한 후 금품을 갈취해 달아났다.

이에 팜 베이 경찰은 용의자의 범행 장면이 녹화된 폐쇄회로(CC)TV 영상을 공개하며 추적에 나섰다.

경찰이 공개한 CCTV 영상을 보면 용의자가 인화성 액체를 점원에게 뿌린 후 라이터로 점원을 위협한다. 그리고 돈 통에 있던 현금을 챙겨 달아나는 그의 범행 과정이 담겨 있다.



경찰은 용의자가 몸무게 80kg에 180cm 정도 되어 보이는 백인 남성이라고 설명했다. 사건 해결에 결정적인 단서를 제보하거나 신고한 시민에게는 최대 1000달러(약 110만원)의 현상금을 준다고 덧붙였다.

사진·영상=WFTV, SpaceCoastDaily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