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대형 화분 훔치던 여성의 굴욕 ‘이런 망신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남의 물건을 탐하던 여성이 봉변을 당하는 순간이 담긴 폐쇄회로(CC)TV 영상이 공개되어 화제다.

4일 영국 메트로가 소개한 해당 영상은 남의 건물 앞에 놓여 있는 화분을 훔치려던 여성의 굴욕적인 최후가 담겨 있다.

영상에는 차량을 운전하던 여성이 한 건물 앞에서 놓여 있는 화분을 발견한다. 이 여성은 화분을 훔치기 위해 별 고민도 없이 차량을 세우고 도둑질을 시도한다.

문제는 화분을 훔쳐 차량으로 이동하는 과정에 발생한다. 화분의 무게가 그녀의 예상과 달리 매우 무거웠던 것. 힘겹게 화분을 들고 옮기던 그녀는 결국 바닥에 넘어진다. 이 충격으로 훔친 화분은 깨지고 그녀는 바닥에 고꾸라지고 만다.

충격이 컸을 법도 한데 여성은 아파할 겨를도 없이 서둘러 자리를 피한다.



영상을 공개한 크리스탈 베럿은 “최근 화분을 구입해 건물의 앞뒤에 놓아두었는데 문제의 여성이 이를 탐했다”하고 전했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욕심이 지나친 멍청한 도둑”, “허겁지겁 도망가느라 넘어지고 또 넘어지는 모습이 우습다”라며 도둑의 행태가 한심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사진·영상=Crystal Barrett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