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드론 이용해 프러포즈한 남성, 과연 성공할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무인항공기 드론(Drone)의 상업적 이용 범위가 넓어지고 있는 가운데 프러포즈에 드론을 활용한 남성이 있어 화제다.

10일 미국 뉴욕데일리뉴스는 지난 6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선셋 절벽에서 케빈 딜라드(27)란 남성이 드론을 이용해 7년 동안 사귄 여자친구 코트니 위건(25)에게 청혼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기사와 함께 소개했다.



영상에는 선셋 절벽 위에서 고프로 카메라가 장착된 드론을 하늘로 날리는 딜라드의 모습이 보인다. 곧이어 딜라드가 카메라가 전송한 영상을 볼 수 있는 고글을 위건에서 씌어 준다. 그녀는 고글을 통해 드론이 46m 높이에서 찍은 모래사장 위 ‘저와 결혼해 줄래요?’(COURT WILL YOU MARRY ME?)란 문구을 접한다. 이 프러포즈 문구는 딜라드가 이날의 이벤트를 위해 미리 해변에 새겨놓았다.

잠시 뒤, 딜라드가 무릎을 꿇고 프러포즈하며 약속 반지를 전한다. 딜라드의 프러포즈를 받아들인 위건이 딜라드와 포옹을 하며 키스를 나눈다.

한편 케빈 딜라드는 이번 프러포즈를 위해 2주간 연습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프러포즈는 보람이 있었고 그녀는 프러포즈를 승낙했다”고 전했다.

사진·영상= KSWB / ehkvideoo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