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화 ‘픽셀’ 예고편 ‘ 게임 속 캐릭터들의 반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80~90년대 오락실을 장악했던 게임 캐릭터들이 지구를 침공한다는 상상력에서 출발한 영화 ‘픽셀’의 1차 예고편이 공개됐다.

‘픽셀’은 외계인이 팩맨과 갤러그, 동키콩, 벽돌깨기 등 80년대 추억의 게임 속 캐릭터들을 앞세워 지구 침략을 선포한다. 이를 막기 위해 어린 시절 클래식 아케이드 게임(오락실 게임)의 초고수로 이름을 날렸던 3인방이 그들과의 전투를 벌인다는 액션 어드벤처 블록버스터다.



이번에 공개된 1차 예고편은 클래식 아케이드 개임의 선두주자 팩맨, 갤러그, 동키콩, 벽돌깨기, 매트릭스 등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캐릭터들이 지구를 공격, ‘픽셀화’시킨다는 이야기 콘셉트를 볼 수 있다.

특히 팩맨이 도시를 삼키는 모습을 보며 “팩맨이 악당이었어?”라고 말하는 아담 샌들러의 모습은 게임 캐릭터들의 새로운 모습을 기대하게 만든다.





‘클릭’과 ‘첫 키스만 50번째’로 우리에게 친숙한 개성파 배우 아담 샌들러와 ‘척 앤 래리’에서 아담 샌들러와 환상의 코믹 콤비를 이뤘던 케빈 제임스, ‘미션 임파서블3’와 ‘타임 투 러브’에 출연했던 미셸 모나한, ‘왕좌의 게임과 ’엑스맨: 에이즈 오브 퓨쳐패스트‘ 출연으로 존재감을 입증한 배우 피터가 출연한다.



‘나홀로 집에’와 ‘미세스 다웃 파이어’,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을 연출한 크리스 콜롬버스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관객의 기대를 받고 있다. 개봉일은 미정.

사진 영상=UPI코리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