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콜린퍼스, 韓 ‘킹스맨’ 사랑에 감사인사 화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이하 킹스맨)의 주연배우 콜린 퍼스가 국내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24일 ‘킹스맨’의 수입배급사인 이십세기폭스코리아는 최근 중국에서 진행한 콜린 퍼스와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콜린 퍼스는 한국에서 높은 관심을 받는 것에 대해 “깊이 감동 받았고 아직도 믿겨지지 않는다”며 “한국처럼 중요한 나라에서 많은 지지를 받으니 뿌듯하다”고 기쁨을 전했다. 이어 그는 “한국에 꼭 가보고 싶다. 후속편이 나오면 반드시 한국에 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지난달 11일 개봉한 ‘킹스맨’은 2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537만 4279명의 관객을 극장으로 불러들이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킹스맨’은 루저로 낙인 찍혔던 청년(태런 애거튼)이 전설적 베테랑 요원(콜린 퍼스)에게 전격 스카우트 된 후 상상초월 훈련에 참여하게 되면서 최고의 악당 발렌타인(사무엘 L. 잭슨)에게 맞서게 되는 스파이 액션 블록버스터다.

사진 영상=이십세기폭스 코리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