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60m 장거리슛 성공하는 스토크시티 찰리 아담 선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프리미어리그에서 놀라운 장거리슛을 성공하는 이변이 펼쳐졌다.

5일(현지시간) 미국 허핑턴포스트는 지난 4일 영국 런던 스팸포 브릿지 경기장에서 열린 2014-2015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1라운드 첼시 대 스토크시티와의 경기에서 스토크시티 미드필더 찰리 아담 선수가 하프라인 인근에서 장거리슛을 날려 골로 성공시켰다고 보도했다.



전반 39분, 첼시는 세스크 바프레가스가 상대방의 거친 태글로 얻은 페널티킥을 얻어 키커 아자르가 성공시켜 1 대 0으로 앞서가고 있었다. 하지만 첼시의 기쁨도 잠시였다. 전반 44분. 스토크시티 골대 진영에서 공격 중이었던 첼시 선수가 넘어지면서 패스된 공이 아담에게로 넘어왔다. 아담은 골키퍼 티보 쿠르투아가 골대에서 전진해 있는 것을 확인한 후, 하프라인 인근에서 장거리슛을 날렸다. 공은 놀랍게도 60m를 날아가 골키퍼의 키를 넘긴 다음, 손에 맞고 골망을 흔들었다. 경기장 내 관중들이 아담의 멋진 장거리슛 성공에 환호와 박수를 보냈다.

하지만 이날 경기에서 스토크시티팀은 아담의 활약에도 불구 17분 첼시의 레미가 아자르가 패스한 공을 이어받아 골로 성공시켜 1대 2로 패했다.

한편 아담의 장거리슛을 접한 누리꾼들은 “정말 기지가 넘치는 슛이네요”, “찰리 아담 선수에게 박수를~”, “오래간만에 보는 멋진 장거리슛” 등 칭찬일색의 댓글을 달았다.

사진·영상= Charlie Adam Twitter, sport ONE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