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현장영상)‘더바디쇼’ 유승옥 “이상형은 힙업男”…솔직토크 ‘눈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끝없는 운동과 관리로 ‘몸매 종결자’라는 별명을 얻으며 인기몰이 중인 유승옥이 솔직하고 당당한 발언으로 이목을 끌었다.

유승옥은 지난 3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M센터에서 열린 온스타일 ‘더바디쇼(The Body Show)’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유승옥은 “아름다운 몸을 위해 시술도 받고 마사지도 받고 지방흡입도 했었던 것은 당당함을 찾고 싶었기 때문이다. 다이어트 실패와 시술로 망가진 몸을 운동으로 다시 일으키고자 많은 노력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유승옥은 “허리가 얇다, 가슴이 크다, 엉덩이가 빵빵하다 이런 부분보다 자기 자신을 사랑할 줄 알아 자신감 있는 몸이 아름다운 몸이 아닐까 생각한다”며 견해를 밝혔다.

유승옥은 이날 현장에서 이상형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유승옥은 이상형에 대해 “기댈 수 있는 남자”라고 밝힌데 이어 “요즘에는 부쩍 들어 남자다운 엉덩이를 가진 분들이 눈에 들어온다”며 “구체적으로 설명하기는 어렵지만 힙업이 된 분들이 있지 않느냐”고 구체적이고 솔직한 발언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더바디쇼’는 솔직 발칙한 토크를 통해 이 시대 여성들이 안고 있는 신체에 대한 고민에 해결책을 제공하는 국내 최초의 바디 솔루션 프로그램이다. 유승옥을 비롯해 최여진과 레이디제인이 바디멘토로 출연한다. 오는 6일 밤 9시 첫 방송.

글·영상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