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현장영상]트랜디(TREN-D), 영턱스클럽 ‘정’ 리메이크로 컴백 무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트랜디(TREN-D)가 13일 서울 종로구 대학로 굿시어터에서 트랜디 3집 앨범 발매 쇼케이스를 갖고, 리메이크곡 ‘정’의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정’으로 1년 만에 컴백한 트랜디는 기존 원곡이 가진 멜로디와 포인트를 그대로 살리는 한편 귀여운 매력을 더한 다양한 퍼포먼스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정’은 1996년 혼성그룹 영턱스클럽의 데뷔곡이자 영턱스클럽을 일약 스타덤에 오르게 한 당대 최고의 히트곡.

이에 트랜디는 “90년대의 히트곡인 영턱스클럽 선배님들의 ‘정’을 리메이크곡을 받게 됐을 때 너무나 영광스러웠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이 곡을 어떻게 우리만의 방식으로 소화할 수 있을지 걱정도 됐다”고 밝혔다. 이어 트랜디는 “이번 활동을 통해서 좋은 모습을 많이 보여줘서 영턱스클럽 선배들께 누를 끼치지 않도록 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을 프로듀싱한 윤일상은 “‘정’이 많은 인기를 누렸던 만큼 그동안 많은 리메이크 제의가 있었지만 모두 거절했다”면서 “하지만, 린을 시작으로 ‘정’과 어울리는 가수를 찾고 있다가 트랜디가 이 곡에 가장 맞는 가수라 생각해 흔쾌히 곡을 주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윤일상은 “트랜디는 개개인 모두가 착하고 연습도 굉장히 많이 하는 걸그룹”이라며 “지금까지 보여준 것보다 앞으로 보여줄 것이 더 많은 가수다. 오래가는 가수, 오래가는 곡이 됐으면 좋겠다”고 격려했다.

트랜디는 이날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글·영상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