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현장영상)트랜디, 데뷔곡 ‘캔디보이’ 공연, 초심으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턱스클럽의 히트곡 ‘정’을 리메이크한 걸그룹 트랜디(TREN-D)의 신곡이 베일을 벗었다.

트랜디는 지난 13일 서울 종로구 대학로 굿씨어터에서 쇼케이스를 열고 신곡 ‘정’을 공개했다.



이에 앞서 스쿨룩 복장으로 무대에 등장한 트랜디는 지난 2013년 발매한 데뷔곡 ‘캔디보이(Candy Boy)’의 공연을 펼치며 초심으로 돌아가는 시간을 가졌다.

‘캔디보이’는 원투 오창훈과 구피 박성호가 활동 중인 작곡팀 ‘원샷’의 작품으로 1980년대 신스팝의 느낌이 묻어나는 유럽 복고풍의 댄스곡. 당시 트랜디는 롤러스케이트를 타는듯한 ‘롤러춤’으로 이목을 끈 바 있다.

이어 트랜디는 영턱스클럽의 히트곡 ‘정’을 리메이크한 동명의 신곡 ‘정’을 통해 1990년대로 추억의 시간 여행을 떠나게 만드는 등 복고 열풍에 가세하겠다는 계획이다.

트랜디의 리더 루루는 “‘캔디보이’로 컴백한 이후 공백이 길었는데 좋은 곡을 받고자 공백기간이 길었던 것 같다”면서 “좋은 곡으로 활동할 수 있게 되어 정말 기쁘다. 이번 앨범을 통해서 그동안 보여드리지 못했던 트랜디만의 매력을 마음껏 보여드리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트랜디는 이날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글·영상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