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현장영상)달샤벳 ‘조커’, KBS 방송불가 판정에 멤버들 반응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달샤벳 수빈이 새 앨범 타이틀곡 ‘조커(Joker)’의 KBS 방송 불가 판정에 대해 입을 열었다.

지난 1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선릉로 소재 일지아트홀에서는 달샤벳 여덟 번째 미니앨범 ‘조커 이즈 얼라이브(JOKER IS ALIVE)’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서 달샤벳은 새 앨범 수록곡 ‘아임 낫(I’m not)’과 타이틀곡 ‘조커(Joker)’로 관중을 압도하는 무대를 펼쳤다.

특히 달샤벳 멤버들(세리, 아영, 지율, 우희, 가은, 수빈)은 타이틀곡 조커 무대를 통해 조커로 분장한 6명의 남성들과 함께 아찔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이목을 끌었다.

한편, 타이틀곡 ‘조커(Joker)’는 가사에 담긴 ‘조커’가 욕설을 연상시킬 뿐만 아니라 노래 속 ‘joker i want it 숨이 가빠와 baby goodnight’라는 가사가 남녀 간의 정사 장면을 연상시킨다는 이유로 같은 날 방송 불가 판정을 받았다.

이에 ‘조커’의 작사·작곡에 참여한 달샤벳 막내 수빈은 멤버들을 대표해 “KBS 뮤직뱅크 방송에 참여하지 못해서 아쉽다. 하지만 방송사마다 심의 규정이 다르기 때문에 수정안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면서 “다음 주쯤에는 수정을 마쳐서 뮤직뱅크만의 무대를 보여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1년 3개월 만에 새 앨범 ‘조커 이즈 얼라이브’로 컴백한 달샤벳은 타이틀곡 ‘조커’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글·영상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