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달샤벳 멤버들의 ‘조커(Joker)’ 안무 시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댤샤벳의 지율과 우희가 신곡 ‘조커(Joker)’의 안무 강사로 시범에 나섰다.

달샤벳은 지난 15일 서울 강남구 선릉로 소재 일지아트홀에서 여덟 번째 미니앨범 ‘조커 이즈 얼라이브(JOKER IS ALIVE)’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갖고, 1년 3개월 만에 화려한 컴백을 알렸다.

이날 현장에서 달샤벳은 새 앨범 수록곡 ‘아임 낫(I’m not)’과 타이틀곡 ‘조커(Joker)’의 화려한 무대를 펼치며 공백기 동안 한층 더 성장한 모습을 자랑했다.



이후 기자간담회 자리에서 달샤벳은 세리의 설명과 지율과 우희의 시범 아래 타이틀곡 ‘조커’의 안무인 ‘요조숙녀 춤’, ‘장난아냐 춤’, ‘입꼬리 춤’의 안무 강의 시간을 가졌다.

달샤벳이 가장 먼저 시범을 보인 ‘요조숙녀 춤’은 시선을 왼쪽으로 둔 채 양손을 다소곳이 모아서 골반을 3번 튕겨주는 춤이었다. 세리는 “다소곳한 자세가 사극의 한 장면을 떠올리게 해 ‘성은이 망극하옵니다 춤’으로도 불린다”고 설명했다.

다음에 이어진 ‘장난아냐 춤’은 사비 부분에 등장하는 안무로 다리를 벌린 채 엉덩이를 살랑살랑 흔드는 것이 포인트였다. 세리는 “섹시하고 핫한 춤이기 때문에 ‘장난아냐 춤’이라고 이름을 지었다”고 설명했다.

달샤벳은 소개한 마지막 안무는 ‘입꼬리 춤’이었다. ‘입꼬리 춤’은 훅 부분에 등장하는 안무로 집게손가락으로 입가를 강조하며 ‘조커’를 연상시키는 안무로, 익히기에 어렵지 않은 안무였다.

한편, 타이틀곡 ‘조커(JOKER)’는 쉽게 마음을 주지 않는 치명적 매력의 남성을 ‘조커’라는 캐릭터로 표현한 스윙재즈 댄스곡으로, 달샤벳의 막내 수빈이 작사·작곡했다.

달샤벳의 여덟 번째 미니 앨범 ‘조커 이즈 얼라이브(JOKER IS ALIVE)’는 타이틀곡인 ‘조커(JOKER)’를 비롯, 팬들을 위해 팬클럽 ‘달링’의 이름을 따 만든 곡 ‘투 달링(To. Darling)’, 달샤벳 멤버 지율과 가은이 수빈과 함께 작사에 참여한 ‘홀려’, 나쁜 여자에 관한 이야기를 그려낸 ‘아임 낫(I’m not)’, 경쾌한 멜로디가 돋보이는 ‘오케이 보이(OK BOY)’ 등 총 5곡이 수록됐다.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