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길 건너기 도와줬더니 사무실까지 따라온 오리 가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리 가족이 사무실로 나들이 온 이유는 무엇일까?

16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최근 영국 잉글랜드 중부의 웨스트미들랜즈 서턴 콜드필드의 마이다스 채용전문회사(Midas Recruitment) 직원 멜리사 패트릭(Melissa Patrick·18)을 따라 사무실을 방문(?)한 오리 가족 영상을 기사와 함께 소개했다.



영상에는 어미 오리와 함께 10마리의 새끼오리들이 멜리사의 회사 사무실 안으로 들어오는 모습이 담겨 있다. 오리는 사무실 이곳 저곳을 배회하며 돌아다닌다. 새끼 오리들은 직원 중 누군가가 마련해 준 접시물을 마시며 편안하게 쉬고 있다.

오리 가족이 멜리사의 회사까지 방문한 이유는 그녀의 친절함 때문. 사연인 즉, 이른 오전 차량의 통행이 많은 서튼 콜드필드의 왕복 2차선 도로를 건너는 오리 가족을 멜리사가 안전하게 건널 수 있도록 도움을 준 것이다. 오리들에게 친절함을 베푼 후 멜리사가 길가에 있는 회사 사무실로 향하자 오리 가족이 그녀를 따라 사무실을 방문했던 것이다.

한편 멜리사의 회사를 찾은 오리 가족은 1시간 동안 마이다스 채용회사에 머무른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영상= dailymail.co.uk / Aaron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