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근육 자랑 男, 근육 女 등장에 ‘깨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여성의 반전 근육 몸매에 굴욕을 당하는 남성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돼 화제다.

23일 미국 허핑턴포스트에 따르면 지난 12일 필라델피아에서 열린 한 풋볼경기장에서 중계카메라가 비추면 관중석에 있는 이들이 각기 자신의 근육을 뽐내는 일명 ‘플렉스 캠(Flex Cam) 이벤트’가 벌어졌다.

공개된 영상을 보면 전광판 화면에 자신의 얼굴이 나타나면 남녀노소 모두 각기 자신의 근육을 자랑한다.

영상의 46초 지점, 카메라가 한 남성을 비추자 그는 이때를 기다렸다는 듯이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 알통을 만들어 보인다. 그러나 남성의 뒤에 앉아있던 여성이 갑자기 상의 외투를 벗어던지더니 우람한 이두박근을 만들어 보인다.



이를 본 남성은 머쓱한 듯 팔에 잔뜩 들어갔던 힘을 빼며 슬그머니 자리에 앉는다. 더구나 이 여성은 그런 남성을 향해 “봤지”라고 묻는 듯 장난스러운 포즈를 취해 웃음을 자아낸다.

해당 영상은 지난 14일 온라인에 공개된 후 200여 개의 댓글과 115만이 넘는 조회수를 보이며 인기를 끌고 있다.

사진 영상=phillysoulfootball

영상팀 seoultv@seoui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