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5.25초만에 루빅스 큐브 완성한 10대 소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루빅스 큐브 세계 신기록을 세운 10대 소년이 화제다.

최근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도일스타운에서 열린 공식 루빅스 큐브 경기대회에서 10대 소년이 5.25초에 루빅스 큐브를 완성하며 세계 기록을 경신했다고 영국 데일리메일이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그 주인공은 10대 소년 콜린 번즈(Collin Burns). 27일 센트럴벅스웨스트고교에서 열린 루빅스 큐브 경기 대회에서 콜린은 3x3x3 표준형 부문서 5.25초 만에 큐브를 완성해 세계신기록에 성공했다. 이 기록은 지난 2013년 네덜란드 매츠 발크(20)가 세운 5.55초보다 0.3초 빠른 기록.

영상에는 손가락의 움직임이 보이지 않을 정도의 빠르기로 큐브를 맞추는 콜린의 모습과 그의 기록에 놀라 박수와 환호를 보내는 사람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세계큐브협회(WCA) 대변인은 “그의 기록이 아직 WCA 데이터베이스에 업로드되진 않았지만 WCA에서 개최한 3x3x3 표준형 부문 공식 경기이므로 그의 기록은 공식적인 세계 신기록”이라고 밝혔다.

한편 루빅스 큐브(Rubik‘s Cube)는 여섯 가지 색의 플라스틱 주사위 27개로 된 정육면체의 각 면을 같은 빛깔로 맞추는 퍼즐의 일종이다.

사진·영상= Collin Burns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