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어벤져스2’ 토르의 망치 길거리에 설치해봤더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어벤져스2’가 인기를 끌면서 극 중 캐릭터 토르의 무기를 소재로 한 실험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29일(현지시간) 미국 FOX방송 등은 ‘트롤 스테이션(Troll Station)’이라는 팀이 제작한 ‘어벤져스 : 에이지 오브 울트론 토르 망치 장난(Avengers Age Of Ultron Thor Hammer Prank)’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온라인 상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고 전했다.

북유럽 신화에서 천둥의 신 토르의 망치 ‘묠니르(Mjolnir)’는 토르 외에는 아무나 들 수 없는 무기로, 영화 ‘어벤져스2’에서도 토니 스타크와 제임스 로디, 캡틴 아메리카와 같은 슈퍼 히어로조차도 묠니르를 들어 올리지 못하고 끙끙대는 모습이 묘사된 바 있다.

트롤 스테이션이 제작한 영상은 바로 묠니르의 이러한 특징을 가지고 만들어졌다. 강력 접착제로 토르의 망치 모형을 길거리에 붙여놓고 사람들의 반응을 살펴본 것이다.



영상을 보면, 시민들이 도로 한복판에 거꾸로 세워진 망치를 들어 올리고자 도전하지만 그 누구도 성공하지 못한다. 이 중에는 마치 영화 ‘어벤져스2’의 한 장면처럼 겉옷까지 벗어 던지고 젖먹던 힘까지 다해 끙끙거리는 시민들도 있다. 그러나 꿈쩍하지 않는 망치에 결국 혀만 내두를 뿐이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그럼 누가 저 망치를 치우지?”, “재미있는 장난이다”, “내가 한 번 들어보고 싶다”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사진·영상=Trollstation/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