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엘리베이터에서 신체 절단마술 본 사람들 반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사람의 신체가 자신의 눈앞에서 반으로 쪼개진다면?

최근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인 데일리 픽스 앤 플릭스(daily picks and flick)는 지난달 15일 유튜브에 게재된 앤디 그로스(Andy Gross)의 영상 ‘신체 절단마술’을 3분가량 소개했다.



영상을 보면 앤디가 한 건물의 엘리베이터 안에 타고있다. 한 커플이 그가 타고 있는 엘리베이터에 탑승한다. 갑자기 그가 허리 부위를 당기며 신체 절단마술을 선보인다. 상상치 못한 그의 마술에 커플이 비명을 지르며 혼비백산해하며 엘리베이터 문밖으로 달아난다. 사람들의 반응은 누군나 마찬가지다. 눈앞에서 펼쳐지는 그의 끔찍한(?) 마술에 사람들이 놀라거나 경악한다.

한편 지난달 15일 유튜브에 올라온 그의 영상은 현재 35만 9000여 건의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사진·영상= walkingtalltogether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