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현장영상)베스티 포토타임서 스타킹 내리며 경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베스티(BESTie)가 스타킹을 내리며 섹시 경쟁을 펼쳐 눈길을 끌었다.

베스티는 지난 6일 오후 서울 강남구 선릉로 일지아트홀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러브 이모션’(Love Emotion)의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취재진의 이목을 끈 것은 과감해진 베스티의 의상이었다. 그간 발랄한 모습을 주로 보여주던 베스티 멤버들(혜연, 유지, 다혜, 해령)은 속옷이 밖으로 드러나는 섹시 콘셉트의 크롭티와 핫팬츠, 검은 스타킹을 착용하고 새 앨범 수록곡 ‘싱글 베드’(Single Bed), ‘아임 쏘 파인’(I’m so Fine), ‘이런 날’을 비롯해 타이틀곡 ‘익스큐즈미’(Excuse Me)의 도발적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베스티는 이후 이어진 포토타임에서 엠씨 딩동의 진행 아래 서로 경쟁하듯 스타킹을 내렸다 올리며 취재진의 플래시 세례를 받았다.

한편 베스티의 두 번째 미니 앨범 ‘러브 이모션’에는 타이틀곡인 ‘익스큐즈미(Excuse Me)’를 비롯, 까다로운 여자의 마음을 표현한 레트로 디스코 풍의 댄스곡 ‘허쉬 베이비’(Hush Baby), 연인과 애틋했던 사랑을 나눴던 침대를 주제로 이별을 표현한 곡 ‘싱글 베드’(Single Bed), 베스티와 같은 소속사 식구인 알맹이 작사·작곡의 솔로예찬 곡 ‘아임 쏘 파인’(I’m so Fine), JYP사단 작곡가인 홍지상이 작업한 팝 팔라드 곡 ‘이런 날’과 타이틀 곡의 인스트러멘탈(instrumental) 버전 등 총 여섯 트랙으로 구성됐다.

베스티는 두 번째 미니앨범 ‘러브 이모션’(Love Emotion) 공개에 앞서 7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컴백 무대를 가진다.

글·영상 김형우 인턴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