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엄정화 송승헌 부부가 되다, ‘미쓰 와이프’ 티저 포스터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엄정화 송승헌 주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미쓰 와이프’의 티저 포스터가 공개됐다.

‘미쓰 와이프’는 잘 나가는 싱글 변호사 ‘연우’가 우연한 사고로 인해, 하루아침에 남편과 애 둘 딸린 아줌마로 살게 되면서 겪는 인생반전 코미디다.

꿈에 그리던 뉴욕 본사 발령을 앞둔 어느 날, ‘연우’(엄정화)는 갑작스러운 교통사고를 당한다. 생사의 위기에 놓인 연우 앞에 나타난 수상한 남자 ‘이소장’(김상호)은 한 달간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면, 다시 원래의 삶으로 돌려 보내주겠다는 제안을 한다. 단, 누구도 그녀의 정체를 알아차리게 해서는 안 된다는 조건이다.

제안을 수락한 후 눈을 뜬 그녀에게 찾아온 것은 애 둘 딸린 아줌마로의 전쟁 같은 일상이다. 구청 공무원인 애처가 남편 ‘성환’(송승헌)과 “밥 줘”와 “만원만”을 외치는 아이들, 동네 아줌마 부대와의 폭풍수다 그리고 장당 350원 봉투 접기 알바까지, 청천벽력 같은 삶의 반전에 연우는 패닉에 빠진다.

하지만 변호사의 속성을 지닌 일상을 버릴 수 없는 연우는 돌발 행동을 이어가고, 남편 성환과 아이들은 영문도 모른 채 아내와 엄마의 변화에 당황하기 시작한다.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에는 극중 부부로 첫 호흡을 맞춘 엄정화와 송승헌의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확인할 수 있다.



먼저 ‘모든 것을 다 갖춘 싱글 변호사’에서 하루아침에 남편과 ‘애 둘 딸린 아줌마’로 180도 뒤바뀐 인생을 살게 된 연우 역의 2종 포스터에는 청천벽력 같은 인생반전을 맞은 엄정화의 당혹스러움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다.

이어 송승헌의 2종 포스터는 소탈하고 코믹한 그의 새로운 모습이 시선을 잡는다. 특히 “당신... 누구세요? 와이프가 낯설다! 인생패닉”이라는 카피와 어우러진 송승헌의 표정은 작품의 유쾌함을 예상케 한다.



영화 ‘미쓰 와이프’는 하루아침에 다른 사람의 삶을 대신 살게 되는 신선한 설정과 엄정화, 송승헌의 색다른 조합이 눈길을 끈다. 또 김상호와 라미란, 서신애 등 연기파 배우들이 가세해 작품의 풍성함을 더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7월 개봉 예정.

사진=메가박스 플러스엠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