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사람인줄 알았잖아!’ 직립보행 반달가슴곰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곰 인형 탈을 뒤집어쓴 사람이 아닐까?’

지난달 18일 마치 사람처럼 자연스럽게 직립보행을 하는 반달가슴곰(Asian Black Bear, 아시아흑곰)의 모습이 포착된 영상이 공개돼 화제다. 이 영상은 라오스 야생동물 구조센터에서 촬영한 것으로, 이곳에서 수의사로 활동하고 있는 엘리자 지나타(Eliza Jinata)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게재했다.

영상을 보면 반달가슴곰 한 마리가 상체를 반듯하게 세운 채 태연하게 걷는 모습이 흡사 곰 인형 탈을 뒤집어 쓴 사람처럼 자연스럽다.



산책하듯 천천히 걷던 녀석은 이내 발걸음을 멈춘 후 고개를 돌려 자신을 찍고 있는 촬영자를 바라보는 여유까지 부린다. “이렇게 잘 걷는 거 처음 봐?”라고 말을 건네 듯 말이다.

사실 이 곰은 쓸개즙을 추출하는 사육농장에서 구조돼 이곳 야생동물 구조센터로 옮겨져 보호를 받고 있는 상황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연을 전해들은 누리꾼들은 영상 속 반달가슴곰의 직립보행에 대해 “영양실조 등으로 정상적인 곰보다 체중이 훨씬 덜 나가는 것 같다. 안쓰럽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반달가슴곰의 몸은 검은 색이며 가슴에 V자 또는 초승달 모양으로 연한 색깔의 털이 나 있다. 동아시아 본토와 타이완, 일본, 러시아 등의 산지에 분포하고 있으며, 전 세계적으로 멸종위기에 처해 우리나라에서도 천연기념물 제329호로 보호받고 있다.

사진 영상=Eliza Jinata

영상팀 seou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