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악어 습격에 새끼 지켜낸 어미 멧돼지 外 ‘명장면 베스트 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내 새끼는 내가 지킨다’

피도 눈물도 없을 것 같은 매서운 정글 속에서도 때론 강한 모성애를 보여주는 동물들에게 감동을 받곤 합니다. 악어와 사자 등 맹수의 공격에도 새끼를 지켜낸 동물들 중 베스트 3를 선정해 봤습니다.

1. ‘감히 어딜 넘봐’ 새끼 멧돼지 사냥 하려다 황천길 갈 뻔 한 악어



첫 번째 영상에는 악어 한 마리가 새끼 멧돼지를 사냥하려고 달려드는 순간, 어미 멧돼지가 대차게 막는 모습이 담겨 있습니다.

영상을 보면 어른 멧돼지들 사이에 새끼들이 함께 모여 있습니다. 이때 늪에서 악어 한 마리가 슬금슬금 새끼 멧돼지가 있는 곳을 향해 다가옵니다. 그리고 새끼 한 마리를 향해 전광석화 같이 달려듭니다. 그러나 그 순간 어른 멧돼지들이 악어의 공격을 강하게 막습니다. 결국 악어는 입만 쩍 벌인 채 먼 곳만 바라봅니다.

2. 사자 무리로부터 새끼 끝까지 지켜낸 어미 버팔로



두 번째 영상은 사자 무리에게 공격받은 새끼를 지켜낸 어미 버팔로(물소)의 모습이 포착된 영상입니다.

영상에는 사자 한 마리가 버팔로 떼를 향해 달려갑니다. 이에 버팔로 떼는 일제히 달아납니다. 하지만 새끼와 함께 있던 버팔로는 무리에서 쳐지며 사자의 포위망에 걸려들고 맙니다. 이후 새끼를 지키려는 버팔로와 사자의 대치 상황이 이어집니다. 하지만 사자 무리가 공격에 가세하면서 어미 버팔로가 새끼를 지켜내기엔 역부족인 상황이 되고 맙니다. 그러나 이때 놀라운 반전이 일어납니다. 달아났던 다른 버팔로 무리들이 돌아와 일제히 사자들을 공격하기 시작한 것입니다. 결국 버팔로 무리는 새끼를 지켜내는 것으로 영상은 마무리됩니다.

3. 사자들에게서 새끼 지키는 엄마 기린의 모성



세 번째 영상은 새끼를 지키기 위하여 사자들을 물리치는 어미 기린의 모습을 볼 수 있는 영상입니다.

영상을 보면, 굶주린 사자들이 기린에게 다가옵니다. 어미 기린은 자신의 새끼를 다리 사이에 두어 사자들이 함부로 접근하지 못하도록 합니다. 그러자 이번엔 사자들이 무리를 지어 협공을 펼치려 합니다. 이에 어미 기린은 긴 다리를 위협적으로 뻗어 사자들을 겁주는 방법으로 녀석들을 물리칩니다. 어미 기린은 새끼를 지키기 위해 이후에도 사자들의 움직임을 주시하며 자리를 이동합니다.

사진 영상=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