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백작 딸과 남자 하인의 하룻밤, ‘미스 줄리’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배우 제시카 차스테인의 시대극 도전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미스 줄리’ 메인 포스터와 예고편이 공개됐다.

‘미스 줄리’는 북유럽의 셰익스피어라 불리는 스웨덴 출신의 극작가 아우구스트 스트린드베리의 원작을 스크린에 옮긴 작품이다. 국내에서도 여러 차례 공연된 바 있는 유명 희곡으로, 해가지지 않는 북유럽의 한여름 밤을 무대로 백작의 딸이 하인 남자와 위험한 사랑에 빠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제시카 차스테인은 이 작품에서 미스 줄리 역을 맡아 특유의 우아하면서도 도도한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또 그녀의 상대인 하인 역으로는 개성파 배우 콜린 파렐이 맡았다.



백작의 딸로 변신한 제시카 차스테인은 메인 포스터 속에서 푸른 빛깔의 드레스를 입은 채 풀밭에 앉아 고혹적인 매력을 발산한다. 여기에 “아가씨는 제게 불가능한 꿈이에요”라고 말하는 ‘존’의 절제된 대사는 이들이 맞게 될 ‘한여름 밤의 위험한 사랑’을 예고한다.

함께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배우들의 드라마틱한 감정연기와 오케스트라의 웅장한 선율이 어우러지며 숨 막히는 긴장감을 선사한다.



이번 작품의 연출은 6~70년대 최고 여배우로 활동했던 리브 울만이 맡아 하인과 위험한 사랑에 빠지는 백작의 딸의 금기된 사랑을 여성 감독 특유의 섬세한 연출미로 선보인다. 오는 6월 18일 개봉.

사진 영상=그린나래미디어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