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일상에 지친 세 남자의 ‘쓰리 썸머 나잇’, 예고편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상진 감독이 오랜만에 코미디 영화 ‘쓰리 썸머 나잇’을 들고 스크린에 복귀했다.

‘쓰리 썸머 나잇’은 팍팍한 삶에 지친 ‘달수’(임원희), ‘명석’(김동욱), ‘해구’(손호준)가 화려한 일탈을 꿈꾸며 떠난 해운대에서 인생 최대의 난관을 맞닥뜨리며 벌어지는 3일 간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이 작품은 ‘주유소 습격사건’과 ‘신라의 달밤’, ‘광복절 특사’ 등 그동안 코미디 장르 작품들을 줄줄이 흥행에 성공시킨 김상진 감독의 신작이다. 또한 배우 임원희, 김동욱, 손호준 등 개성파 배우들의 조합으로도 눈길을 끈다.

최근 공개된 예고편에는 고객에게 지친 원희, 갑에게 지친 호준, 여친에게 지친 동욱이 차례로 등장한다. 이어 충동적으로 해운대로 떠나는 세 친구의 모습이 그려지며 본격적인 이야기가 시작된다.



이후 해운대에 도착한 이들이 즉석만남(헌팅)을 시도하는 모습부터 소동을 일으켜 쫓기게 되는 모습 등은 이들이 보내게 될 3일에 대해 궁금증을 이끌어낸다.

이처럼 전통 코믹을 보여줄 김 감독의 신작이라는 점을 비롯해 임원희, 김동욱, 손호준의 신선한 조합이 기대되는 영화 ‘쓰리 썸머 나잇’은 오는 7월 개봉 예정이다.

사진 영상=리틀빅픽처스/인벤트 디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이 만난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