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가슴 사이에 콜라 끼우기 유행, 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이스 버킷 챌린지에 이은 새로운 기부 운동이 전 세계에 유행처럼 번지고 있다.

2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메트로 등에 따르면, 최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는 유방암에 대한 경각심을 제고하기 위한 독특한 캠페인이 확산되고 있다.

‘#HoldACokeWithYourBoobsChallenge’라는 해시태그를 사용하는 ‘가슴에 콜라 끼우기 챌린지’가 그것인데, 글자 그대로 가슴 사이에 콜라를 끼워보며 유방암을 점검해보자는 취지다. 실제로 이 캠페인에는 미국과 러시아, 프랑스의 많은 여성들이 셀카를 찍어 올리거나 기부금을 내며 동참하고 있다.



그러나 해당 캠페인이 단지 재미 추구와 섹시함을 어필하기 위한 수단으로 이용되고 있다는 지적 또한 나온다.

캠페인에 참가하는 여성들 중 일부가 행사 취지를 벗어난 선정적인 셀카를 찍어 올리고 있을 뿐만 아니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 있는 ‘엘리트 탤런트 리퍼럴’(Elite Talent Referral)이라는 성인 엔터테인먼트 에이전시가 이 캠페인을 주최하고 있기 때문. 덧붙여 가슴 사이에 끼는 것이 왜 하필 콜라냐는 조소 섞인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한편 유방암 연구 재단(The Breast Cancer Research Foundation)은 이번 캠페인과는 어떠한 관련도 없으며, 이 캠페인으로 모금된 기금은 받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

사진=인스타그램, 영상=Danny Frost/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