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100일 동안 100곳서 춤춘 남성, 그 사연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00일 동안 매번 다른 곳에서 춤추는 남성의 영상이 유튜브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유튜브 ‘프로젝트원라이프’(ProjectOneLife)란 계정의 남성이 지난 6일 올린 이 영상은 현재 37만 3000여 건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네티즌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약 3분여가량의 영상에는 신나는 댄스 음악에 맞춰 한 젊은 남성이 100일 동안 100곳의 다른 장소에서 같은 춤을 이어가는 모습이 담겨 있다. 남성은 아케이드, 버스 창고, 상점, 광장, 공원, 도서관, 화장실, 주차장 등과 함께 시카고 랜드마크인 윌리스타워의 돌출 유리 전망대에서도 춤추는 모습이 펼쳐진다.



이 영상 속 남성은 “죽기 전에 꼭 해야 하는 버킷 리스트(bucket list) 22번째가 댄스를 배우는 일”이었다며 “그동안 꽤 멋진 춤동작들을 배웠지만 아직도 난 만족할 만큼의 수준에 도달하지 못했다. 그래서 이번 일을 기획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 5월 유튜브에 게재된 그의 첫 100일 동안의 춤 영상은 현재 714만여 건의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사진·영상= ProjectOneLif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