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맷 데이먼 주연 ‘마션’ 1차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맷 데이먼과 리들리 스콧 감독의 만남으로 주목받고 있는 영화 ‘마션’의 1차 예고편과 티저 포스터가 공개됐다.

영화 ‘마션’은 화성 탐사 중 고립 된 한 남성을 구하기 위해 미 항공우주국(NASA 나사)의 팀원들과 지구인이 펼치는 구출작전을 감동적으로 그린 작품이다.

맷 데이먼은 화성 탐사 중 폭풍우를 맞아 고립 된 연구원 마크 와트니 역할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마크 와트니는 강한 정신력과 긍정적인 사고를 하는 인물로, 미지의 땅에서 살아남기 위해 사투를 벌인다.



공개된 1차 예고편에는 ‘인터스텔라’ 이후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맷 데이먼을 비롯해 같은 작품의 제시카 차스테인을 볼 수 있다. 또 ‘뉴스룸’ 시리즈의 제프 다니엘스, ‘하우스 오브 카드’와 ‘판타스틱4’의 케이트 마라, ‘월터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의 크리스틴 위그 등 매력적인 출연진들을 만날 수 있다.

특히 화성에서 보내온 구조 메시지를 확인한 NASA 팀원들의 환호와 함께 전 세계인들이 마크 와트니의 지구 귀환을 기원하는 모습은 감동을 예고한다.





함께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반드시 그를 구하라”라는 간단명료한 카피로 영화의 강력한 메시지와 간절함을 전달한다.

‘마션’에 대해 영화의 배급사인 이십세기폭스코리아 측은 “리들리 스콧 감독만이 구현할 수 있는 규모와 맷 데이먼의 연기가 빚어내는 우주 생존기를 보여줄 것”이라고 설명했다. 오는 10월 개봉 예정.

사진 영상=이십세기폭스코리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