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바나나껍질 뚫고 나오는 거미 ‘경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바나나껍질 뚫고 나오는 거미의 모습이 포착돼 화제가 되고 있다.

14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최근 인터넷상에서 화제로 떠오른 거미 나오는 바나나 영상을 기사와 함께 소개했다.



‘난 단지 바나나가 먹고 싶었다’(I just wanted to eat a banana)란 자막으로 시작되는 1분 20초가량의 영상에는 테이블 위에 놓여진 바나나 한 개의 모습이 보인다.

곳곳이 검게 변한 바나나 상단 부위에서 무언가가 껍질 속에서 꿈틀거린다. 잠시 뒤 바나나 껍질에 작은 구멍이 뚫리며 밖으로 나오려고 한다. 작은 구멍을 찢고 나온 것은 놀랍게도 거미 한 마리. ‘난 사과를 먹었다’(I ate an apple)란 자막이 나오며 영상은 끝난다.

이 영상을 접한 일부 네티즌들은 “거미를 바나나 껍질 속에 넣고 찍은 거짓 영상이다”, “거미 알이 부화해 밖으로 나온 것으로 생물학적으로 가능한 일이다” 등 찬반양론이 팽팽히 맞서고 있다.

한편 지난 3월 영국에서도 테스코에서 산 바나나 송이에 세계에서 가장 독성이 강한 ‘브라질 방황 거미’ 한 마리가 발견됐으며 거미의 알이 바나나 껍질 속에서 부화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영상= Kaleb Lechowski / Granirim2XML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