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뉴스 도중 등장한 거미에 기상캐스터 ‘폭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생방송 뉴스 도중 카메라 렌즈 위를 기어다니는 거미의 모습이 포착돼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14일(현지시간) 미국 ABC계열 지역방송 WQAD-TV는 같은 날 자사의 뉴스 방송 ‘NEWS 8’ 진행 도중 일어난 방송사고를 영상과 함께 소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생방송 뉴스가 진행되는 스튜디오에 커다란 거미 한 마리가 출현, 메인 카메라의 렌즈 위를 기어다니는 모습이 담겨 있다.

영상을 보면, 앵커와 기상캐스터 켈시 우다드(Kelsey Woodard)가 스튜디오에서 이야기를 나누는 동안 뒤에 설치된 스크린에서는 거미가 기어다니는 모습이 포착된다. 하지만 켈시는 이를 눈치 채지 못하고 여느 때처럼 날씨를 전하려고 세트로 이동한다. 메인 카메라 앞에 선 켈시는 그제야 거미를 발견하고는 “저거 거미야? 끔찍해”라며 날씨를 전하는 내내 당혹감에 웃음을 터트린다.

사진·영상=Giant bug crawls across Davenport/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