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자폐증 앓는 주인 자해 막는 반려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자폐증의 일종인 아스퍼거 증후군을 앓는 주인의 자해를 막는 반려견의 모습이 공개돼 누리꾼들에게 감동을 주고 있다고 15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이 보도했다.

미국 애리조나에 사는 다니엘 제이콥스(Danielle Jacobs)라는 여성은 지난 1일 유튜브에 자신과 반려견 삼손(Samson)의 모습이 담긴 1분 13초 분량의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흐느껴 울던 다니엘이 자신의 가슴과 머리를 때리며 자해를 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이 모습을 본 반려견 삼손은 몸을 일으켜 세워 자해하는 그녀의 팔을 거두게 한다.

삼손의 진심이 통한 걸까. 다니엘은 자해를 멈추고 삼손을 끌어안은 채 울음을 터트린다. 삼손은 머리를 다니엘의 몸에 파묻으며 위로한다.

가슴 따뜻한 주인과 반려견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감동적이다”, “훈훈하다”, “눈물 난다”라는 등의 댓글을 남겼다. 해당 영상은 현재 142만 건의 높은 조회 수를 기록하고 있다.

사진·영상=Danielle Jacobs/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