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현장영상]마마무 컴백, ‘프레킨 슈즈’는 어떤 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실력파 걸그룹 마마무(MAMAMOO)가 컴백했다.

18일 서울 강남구 선릉로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앨범 ‘핑크 펑키’(Pink Punky)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마마무 멤버들(솔라, 문별, 화사, 휘인)은 ‘핑크 펑키’라는 앨범이름 그대로 분홍색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랐다.



마마무의 첫 컴백 무대는 이번 앨범 수록곡 ‘프레킨 슈즈’(Freakin Shoes). ‘프레킨 슈즈’를 통해 마마무는 그들 특유의 자유롭고 힘 있는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한편, 재치 있는 랩 가사와 브릿지의 감성적인 송 부분으로 여타 힙합 장르에서 느낄 수 없는 마마무만의 개성을 느끼게끔 했다.

마마무의 ‘프레킨 슈즈’는 중독성 있는 색소폰 루프의 트랩 힙합 장르 곡으로 남자친구에게 구애하는 내용을 마마무만의 감성으로 귀엽게 풀어낸 곡. 이 곡은 특히 멤버 화사가 직접 작사 및 작곡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이목을 끌었다.

이 날 마마무는 이어진 순서에서 타이틀곡 ‘음오아예’(Um Oh Ah Yeah)로 화려한 무대를 펼쳐 취재진들의 눈과 귀를 사로 잡았다.

한편 마마무는 19일 정오 두 번째 미니앨범 ‘핑크 펑키’(Pink Punky)를 발매, 타이틀곡 ‘음오아예’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글·영상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