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신혼 첫날밤 시작된 비극, ‘허니문’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악몽의 신혼여행을 경험하게 되는 커플의 이야기를 그린 공포영화 ‘허니문’의 예고편이 공개됐다.

영화 ‘허니문’은 한적한 호수 마을로 신혼여행을 떠난 젊은 부부 폴(해리 트레더웨이)과 베아(로즈 레슬리)가 상상치도 못한 끔찍한 일들을 경험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았다.

이번에 공개된 예고편에는 신혼 첫날밤, 폴과 베아가 의문의 일을 겪으면서 서로 의심하기 시작한다. 이후 이들의 사랑이 점차 공포로 변해가는 과정을 치밀한 심리 묘사로 스릴감 넘치게 그려냈다. 



미국 HBO 드라마 ‘왕좌의 게임’에서 강한 인상을 남긴 여배우 로즈 레슬리와 영화 ‘론 레인저’와 드라마 ‘페니 드레드풀’을 통해 얼굴을 알린 배우 해리 트레더웨이가 주연을 맡았다. 7월 개봉 예정. 15세 이상 관람가.

사진 영상=와이드릴리즈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