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여성과 사랑에 빠진 게이, ‘난 그녀와 키스했다’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달콤 쌉싸름한 프랑스의 로맨틱 코미디 ‘난 그녀와 키스했다’(수입 배급 엣나인필름)가 7월 국내 개봉을 앞두고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영화 ‘난 그녀와 키스했다’는 34년간 게이로 살아온 한 남자가 스웨덴에서 온 아름다운 여성과 사랑에 빠진다는 내용을 그린 작품이다.

잘 나가는 광고회사 CEO이자 훈훈한 외모를 지니고 있는 매력적인 게이 ‘제레미’(피오 마르마이)에게는 의사 남친 ‘앙투안’(래닉 가우트리)이 있다. 이들은 서로 결혼 약속도 했고 남부러울 것 없는 삶을 살고 있다.



제레미의 평범한 일상으로 시작되는 예고편은 스웨덴에서 온 아름다운 여인 ‘아드나’(아드리안나 그라지엘)가 등장하면서 변화가 시작된다. 10년을 게이로 살아온 제레미가 사랑스러운 그녀의 매력에 빠진 채 혼란스러워하게 된 것.

이처럼 영화는 기발한 발상과 예측불허의 발칙한 에피소드들을 펼쳐놓는다. 이는 기존 로맨틱 코미디 작품의 클리셰(상투적 장치)들을 뒤집으며 신선함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프랑스 파리 곳곳의 풍경들을 낭만적이고 섬세하게 담아낸 영상미 또한 눈을 즐겁게 한다. 7월 23알 개봉 예정. 청소년관람불가.

사진 영상=엣나인필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