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오늘의 포토영상]데뷔 8주년 소녀시대의 8인 8색 화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로 데뷔 8주년을 맞은 소녀시대. 이제는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의 걸그룹이 된 소녀시대가 8인 8색 화보를 공개했다.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더 셀러브리티’와 함께한 소녀시대의 이번 화보는 ‘소녀시대의 이상향’을 주제로 멤버 개개인이 각자 되고 싶은 여성상에 대해 콘셉트를 직접 고르고 제안했다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화보 속 윤아는 카리스마 있는 여배우로, 태연은 반항적인 10대로, 수영은 동물 애호가로, 유리는 구릿빛 피부의 서퍼로 분했다. 또 티파니는 수많은 패션 아이템 속 패션 피플로, 효연은 강렬한 펑크족으로, 서현은 우아한 발레리나로, 써니는 지적인 영화감독으로 변신하는 등 각양각색의 매력을 발산했다.

소녀시대는 15시간 동안 이어진 촬영에도 피곤한 기색 없이 프로다운 면모와 완벽한 팀워크를 보여줬다는 후문이다.

한편 소녀시대의 인터뷰를 비롯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더 셀러브리티’ 2015년 7월호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사진제공=더 셀러브리티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