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빗물 배수관서 10마리 새끼오리 구하는 남성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인 데일리 픽스 앤 플릭스(daily picks and flick)는 최근 페이스북에 게재된 50초가량의 ‘새끼 오리들 구하는 남성’ 영상을 소개했다.

영상에는 지난 20일 영국 사우스요크셔주 동커스터의 세일즈맨 게리 바르토셰프스키(Gary Bartoszewski)란 남성이 동료와 함께 빗물 배수관에서 새끼 오리들을 구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게리는 사무실 청소를 끝낸 뒤 너무 더운 날씨 탓에 바람을 쐬러 밖으로 나갔다가 매우 당황해하며 꽥꽥거리는 오리 한 마리와 마주한다. 곧이어 그가 인근 빗물 배수관 물속에 빠진 새끼 오리들을 발견해 소형 뜰채로 오리들을 꺼내기 시작한다. 게리가 좁은 배수관 뚜껑 사이로 뜰채를 넣어 30분여 동안 씨름한 끝에 총 10마리의 새끼 오리들을 구조한다.

한편 새끼 오리들을 구하는 게리의 영상은 현재 유튜브 상에서 263만 6100여 건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사진·영상= Pippa Tetley facebook / pippa tetley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