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걸스데이 ‘링마벨’ 티저…수영복 선정성 논란 일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걸스데이(Girl‘s Day)가 신곡 ‘링마벨‘의 티저 영상을 공개하며 컴백을 예고했다.

지난 3일 걸스데이는 공식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정규 2집 ‘러브’(Love) 타이틀곡 ‘링마벨’(RING MY BELL)의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걸스데이 멤버들(유라, 민아, 혜리, 소진)은 흰색과 검은색이 조화를 이루는 원피스 수영복 차림으로 도발적인 안무와 과감한 포즈로 눈길을 끈다.

걸스데이 소속사 드림티엔터테인먼트 측은 “걸스데이의 신곡 ‘링마벨’은 뜨거운 여름에 모든 걱정과 피로를 가시게 하는 노래가 될 것이다”라며 “티저 영상 속 수영복 패션은 시원한 여름을 표현하기 위한 뮤직비디오 콘셉트일 뿐 방송에서는 수영복을 무대 의상으로 착용하지 않는다”며 앞서 일었던 수영복 선정성 논란을 일축했다.

걸스데이의 이번 컴백은 지난해 7월 발표한 ‘달링’ 이후 1년 만이다. 걸스데이는 오는 6일 쇼케이스를 갖고, 7일 자정 정규 2집 ‘러브’(Love)와 타이틀곡 ‘링마벨’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사진·영상=GIRL‘S DAY(걸스데이)- RING MY BELL(링마벨) TEASER/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