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한 컷 en] 가수 미, 반전매력 화보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미’의 패션 화보가 공개돼 눈길을 끈다.

바이브의 ‘그 여자 그 남자’, 포맨의 ‘Here I am’, ‘못해’ 속 여성 보컬의 주인공이기도 한 미는 이번 화보를 통해 그간 숨겨왔던 외모를 뽐냈다. 화보 속 미는 170cm의 키에 건강한 각선미를 선보이며 그간 시도하지 않았던 귀여운 이미지부터 고혹적인 분위기까지 다양한 룩을 소화해냈다.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그녀는 가장 애착이 가는 자신의 곡으로 드라마 ‘나쁜 남자’의 OST로 인기를 얻은 ‘어디에’를 꼽았다. 이 곡이 1위를 해 ‘7월 15일’이라는 싱글 앨범을 낼 수 있게 해준 곡이기 때문이라고 이유를 밝혔다.

이어 그녀는 “폭발적인 성량, 고음 등 화려한 기교보다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음악을 하는 가수가 되면 좋겠다.”라는 바람을 덧붙였다.



사진 영상=bnt world, ‘나쁜 남자’ OST ‘어디에’(1theK)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