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이웃사람’ 김휘 감독, ‘퇴마: 무녀굴’로 스크린 복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성균이 주연을 맡은 영화 ‘퇴마: 무녀굴’의 첫 번째 포스터와 예고편이 공개됐다.

‘퇴마: 무녀굴’은 정신과 의사이자 퇴마사인 ‘진명’(김성균)과 그의 조수 ‘지광’(김혜성)이 기이한 현상을 겪고 있는 ‘금주’(유선)를 치료하다 그녀 안에 있는 강력한 존재와 마주하면서 벌어지는 공포물이다. 신진옥 작가의 공포 소설 ‘무녀굴’을 원작으로한 이 작품은 제주 김녕사굴에 얽힌 실화를 바탕으로 제작됐다.



공개된 ‘퇴마: 무녀굴’의 포스터 2종에는 퇴마사 진명 역의 김성균과 비밀을 간직한 여자 금주 역인 유선의 모습을 볼 수 있다. 공포에 압도당하는 모습과 함께 최악의 상황에서도 사력을 다해 상대에 맞서는 표정은 긴장감을 자아낸다. 더불어 ‘끝나지 않은 공포의 시작’이라는 카피는 이들이 어떤 극적인 상황에 처하게 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함께 공개된 예고편은 빙의에 대한 정의와 함께 실제 사례자들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이어 ‘나에게도 일어날 수 있는 소름 돋는 현실’이라는 문구는 관객을 이야기 속으로 끌어들이며 섬뜩함을 느끼게 한다. 또한 알 수 없는 상대와 사투를 벌이는 이들의 모습과 긴박하게 도움을 요청하는 ‘금주’의 모습은 인물들이 거대한 공포에 휘말리게 됨을 짐작케 한다.



김성균과 유선, 천호진, 차예린, 김혜성 등이 출연하는 ‘퇴마: 무녀굴’은 김휘 감독이 ‘이웃사람들’ 이후 3년 만에 선보이는 신작이다. 8월 개봉 예정.

사진 영상=씨네그루(주)다우기술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